Joseph Williams2018-04-30T18:09:34+00:00

Joseph M. Williams

조셉 윌리엄스

영어사 연구자에서 수사학 연구자로

시카고대학 영어영문학과 명예교수. 윌리엄스는 원래 영어의 역사를 연구하는 학자였다. 1975년 출간한 《영어의 기원에 관하여》에서 그는 인간의 진화과정까지 거슬러 올라가 현대 영어가 어떻게 발달해 왔는지 추적한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문법과 수사학 사이에 깊은 연관성이 있다는 사실을 깨닫고, 같은 해 출간한 《새로운 영어》에서 그 단초를 보여준다. 그의 연구는 마침내 1981년 바로 이 책 《스타일레슨》으로 세상에 빛을 발한다. 이 책은 출간 이후 지금까지 미국의 대학, 대학원들이 가장 많이 사용하는 기본 글쓰기교재로 최근 12판까지 업데이트되어 출간되었다.

시카고대학 라이팅센터의 기초를 세우다

이 책을 발간하고 나서 윌리엄스는 그레고리 콜롬, 프랜시스 키나한, 로렌스 맥케너니 등 뜻을 함께 하는 동료들과 함께 혁신적인 글쓰기교육 프로그램을 구상하고 직접 학생들을 가르치기 시작한다. 이것이 바로 오늘날 시카고대학라이팅센터의 기초가 된 리틀레드스쿨하우스다. 이 스쿨하우스에는 학부생, 대학원생은 물론, 교수, 교직원, 전문분야에 종사하는 일반인들까지 글쓰기를 배우기 위해 찾아왔고, 그 성과 또한 눈부셨다.

글쓰기교육을 진행하면서 윌리엄스의 관심은 자연스럽게 문체를 넘어 글쓰기 자체로 옮겨갔다. 그에게 글쓰기란 곧 ‘윤리’다. 글쓰기는 글을 쓰는 사람과 글을 읽는 사람 사이에 일어나는 사회적 행동이며, 따라서 글은 언제나 일관성있고 정직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글쓰기에 관한 새로운 통찰과 경험을 반영하여 《스타일레슨》도 계속 개정해나갔다.

글쓰기에 논증을 도입하다

왼쪽부터 Joseph M. Williams, Gregory G. Colomb, Wayne C.Booth

1995년 윌리엄스는 스쿨하우스에서 글쓰기레슨을 하는 동료들과 함께 《학술논문작성법》이라는 책을 발표한다. 학문분야나 연구수준과 상관없이 누구나 연구보고서, 논문, 책을 쉽게 쓸 수 있는 실질적인 원칙과 요령을 알려주는 책이다. 윌리엄스는 이 책에서 ‘쓰면서 생각하기’, ‘독자의 시선으로 생각하기’와 같은 철학을 글 속에서 어떻게 실현할 수 있는지 구체적으로 설명한다. 또한 현대논리학의 아버지라고 불리우는 스티븐 툴민의 논증공식이 실제 글쓰기에 적용되기 어려운 부분을 지적하고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한다. 이 책으로 윌리엄스는 미국평론가협회에서 주는 크리틱스초이스어워드Critics’ Choice Award를 수상한다.

2001년 윌리엄스는 콜롬과 함께 《논증의 탄생》을 출간한다. 그 동안 자신들이 쌓아온 글쓰기에 관한 모든 노하우를 집대성하여 학자는 물론 일반인들도 쉽게 글쓰기에 활용할 수 있는 책을 만들어낸 것이다. 이 책에서는 특히 글쓰기의 핵심기술로 논증을 제시한다. 논증이란 진실을 찾아가는 과정일 뿐만 아니라 설득을 위한 수사학적 상황을 만들어가는 과정이라고 이 책을 통해 그는 말한다.

윌리엄스는 리틀레드스쿨하우스의 성공에 힘입어 동료들과 함께 클리어라인즈라고 하는 글쓰기 컨설팅회사를 세워 정부기관, 대기업, 로펌, 컨설팅회사, 전문직 종사자 등 학교 밖에 있는 일반인들을 위한 글쓰기 컨설팅/교육 사업을 하기도 하였다.

미국의 새로운 글쓰기 전통을 세우다

조셉 윌리엄스는 책과 교육을 통해 미국의 글쓰기 문화에 상당한 영향을 미쳤다. 그만큼 많은 상을 받기도 했다. 시카고대학에서 학부생교육에서 훌륭한 성과를 내는 교수에게 주는 콴트렐어워드를 받았으며, 2006년에는 미국 법률문서작성연구소에서 법률문서의 수준을 높이는 데 특별하게 기여한 사람들에게 주는 골든펜어워드를 받았다. 법률문서작성연구소는 그에게 상을 주는 이유를 다음과 같이 설명한다.

명확한 글쓰기에 대한 그의 명저들은 오늘날 법률가들의 글쓰기방식에 지대한 영향을 미쳤을 뿐만 아니라, 미래의 법률가들을 키워내는 법률대학원 교수들에게도 상당한 영향을 미쳤다. 그의 소중한 가르침에 대해 우리는 보잘것없는 이 상으로나마 감사함을 표하고자 한다.

조셉 윌리엄스는 2008년 2월 미시건 사우스헤븐에 있는 자신의 집에서 75년의 삶을 뒤로하고 세상을 떴다.

법률문서작성연구소: 법률전문가들의 글쓰기능력 계발을 위해 학습자료와 훈련프로그램을 제공하는 미국의 비영리기구. 1984년 설립되어 현재 회원수가 3,000명에 달한다. 변호사, 판사, 연구자, 컨설턴트, 로스쿨 교수만 회원이 될 수 있으며, 오늘날 미국에서 두 번째로 큰 법률전문가 조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