번역캠프

번역공부의 원칙과 기준을 제시하다

막연히 번역을 하고 싶다, 번역으로 먹고 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하지만 번역가 지망생만큼이나 많은 번역 강좌를 보고 대체 어디서부터 시작해야할Continue Reading

막연히 번역을 하고 싶다, 번역으로 먹고 살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하지만 번역가 지망생만큼이나 많은 번역 강좌를 보고 대체 어디서부터 시작해야할 지 몰라 막막했다. 무작정 괜찮은 곳을 찾아 등록하고 수업을 들었다. 이 문장은 이런 한국어 예제를 쓰면 됩니다. 이렇게 쓰면 글이 술~술~ 읽힙니다.

실제로 아무 것도 몰랐던 시절에 비해 가독성이 떨어지는 문장은 줄어들고 예제를 활용하는 방법은 나아졌다. 하지만 지식과 예제가 쌓여가면서, 더 혼란스러울 때도 종종 발생했다. 여기서 이 단어들 위치를 왜 바꿔야 하는 걸까? 왜 이 순서가 좋다고 느낄까? 이 문장은 어떤 순서로 놔야 원문에서만큼 중요해 보일까? 이 심심한 영문글은 대체 어느 부분을 강조하고 있는거야?

그때 컨트라베이스 모집 공고를 봤다. 수업 중 다룰 내용이 그 동안 봤던 다른 강좌에 비해 흥미로웠다. 사실, 부끄럽게도 번역학에 대해 전혀 무지했기에 번역을 학문적으로 분석해 배울 수 있다고 생각해 본 적이 없었다. 공고대로, 수업을 통해 내가 의문을 가지고 혼란스러워 했던 부분들에 대해 해답을 얻을 수 있었다. 원칙을 알아간다는 것 자체가 짜릿하게 즐거웠다!

사례는 말을 풍부하게 만들어 주지만, 원칙은 기준을 만들어 준다. 항상 적용할 수 있는 원칙, 그리고 원칙이 주는 명확한 기준, 기준이 알려주는 정확한 해석은 원문에 대한 이해 뿐만 아니라 어떻게 옮겨야 정확한지도 알 수 있게 해주었다. 감이 아닌 이론을 배울 수 있는 희귀한 기회, 컨트라베이스 수업에 많은 사람들이 참가하길 기원한다!

0 comments on “번역공부의 원칙과 기준을 제시하다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