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에게 이미 익숙한 미래, 인공지능

인공지능은 이미 우리 삶 곳곳에서 중요한 기능을 수행하고 있다. 이메일을 보내거나 전화를 걸 때마다 최적의 루트를 통해 정보를 전송하기 위한 지능적인 알고리즘이 작동한다. 우리가 사용하는 거의 모든 제품이 인간과 인공지능의 협업으로 설계된 뒤, 자동화된 공장에서 만들어진다. 모든 인공지능 시스템이 갑자기 멈춰 선다면 우리 문명은 마비되어 버리고 말 것이다. 은행에서 돈을 찾을 수 없을 것이며, 더 나아가 돈 자체가 사라져버릴 것이다. 커뮤니케이션, 수송, 생산활동이 모두 멈춰버릴 것이다.

오탈자 일람

알파고의 충격과 기계의 역습

2016년 봄 구글 알파고와 이세돌의 바둑대국은 한국인들의 기억 속에 다소 충격적인 사건으로 각인되었다. 이러한 사건을 통해 인공지능은 사람들의 뇌리 속에 일자리를 빼앗거나 인간만의 고유한 영역을 침범하는 파괴자 또는 침입자로 인식되어버린 듯하다. 하지만 ‘인간 대 기계’라는 관점은 한동안 공포심을 자극하는 흥미위주의 가십거리가 될 수 있겠지만, 앞으로 진행될 기술발전과 그 위에서 펼쳐질 미래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준비하는 데에는 오히려 걸림돌이 될 수 있다.

인공지능은 미래를 여는 열쇠

지금 세계의 기업들은 인공지능 기술을 적극 활용하고 선점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인공지능을 비즈니스에 효과적으로 활용하는 기업은 경쟁에서 앞서나갈 것이고, 인공지능을 이해하고 적응할 줄 아는 사람은 훨씬 밝은 미래를 맞이할 것이다. 하지만 인공지능은 단순한 컴퓨터프로그래밍을 이해하는 것과는 차원이 다르다. 인공지능은 근본적으로 인간의 뇌를 모방한 것이기 때문이다.

인공지능을 이해하는 것은 인간을 이해하는 것

인공지능을 제대로 이해하기 위해서는 우리 머릿속에 있는 뇌를 먼저 이해해야 한다. 우리 뇌가 어떻게 감각을 인지하고 생각하고 추론하는지 이해함으로써 인공지능이 작동하는 원리를 이해할 수 있고, 또 인공지능의 성과를 바탕으로 우리 뇌의 작동원리를 검증할 수 있다. 또한 인간의 뇌와 점점 더 닮아가는 인공지능이 우리에게 선사할 미래가 어떤 모습일지 좀더 선명하게 그려볼 수 있다.

ISBN 979-11-954204-5-2 03500
CIP 2016016475

커즈와일이 예견하는 놀라운 미래가 전혀 허황된 주장이 아니라는 것을 이 책은 차분하고 설득력 있게 보여준다. 이 책은 머지않아 지구상에 등장할 로봇지배자들을 좀더 자연스럽게 맞이할 수 있도록 안내해준다. 물론 그들은 우리 인간을 위해 복무할 것이다.

– The New York Times

커즈와일은 대담한 주장과 타고난 쇼맨쉽으로 인공지능에 대해 전혀 모르는 일반독자들을 신경과학의 깊은 덤불 속으로 인도한다.

– Boston Globe

신선하다. 인공지능에 대해 이야기하는 기존의 책들과는 전혀 다르다… 이 책은 기술발전에 겁먹을 필요가 없는 이유를 훌륭하게 설파한다.

– New Scientist

미래가 궁금하다면, 이 책을 펼쳐라. 매혹적인 추론게임이 펼쳐진다.

– Kirkus Review

온라인 레퍼런스 & 키노트

레이 커즈와일 Ray Kurzweil

미국의 미래학자, 발명가, 컴퓨터과학자, 기업가.

2013년 Inc는 “미국에서 가장 매혹적인 기업가” 중 8번째 인물로 커즈와일을 꼽았다.

2013년 PBS는 “오늘날 미국을 만든 인물 Who made America?” 기술혁신부문 16명 중 한 명으로 커즈와일을 꼽았다. 이 16명에는 토머스 에디슨, 알렉산더 그레이엄 벨 등 미국 역사상 가장 뛰어난 발명가들이 모두 포함되어 있다.

2002년에는 미국 특허청이 설립한 “미국 발명가 명예의 전당 National Inventors Hall of Fame”에 올랐다.

2001년 세계적인 과학기술상 레멜슨-MIT상 Lemelson-MIT Prize을 수상하고 50만 달러 상금을 받았다.

1999년 미국정부에서 주는 최고 기술훈장 국가 기술혁신메달 National Medal of Technology and Innovation을 받았다.

20개 대학의 명예박사 학위를 가지고 있으며, 세 명의 미국 대통령에게 백악관에서 직접 공로훈장을 받았다.

“끝없이 새로운 것을 만들어내는 천재발명가”
“restless genius” – The Wall Street Journal

“최상의 생각기계”
“the ultimate thinking machine” – Forbes

“토머스 에디슨의 부활”
“rightful heir of Thomas Edison” – Inc

뉘앙스커뮤니케이션즈 창업자

세계 최고의 음성인식기술회사. 뉘앙스의 기술은 현재 구글 음성검색과 애플 아이폰 시리에 적용되고 있다.

커즈와일뮤직시스템 창업자

현대산업개발 영창뮤직이 소유하고 있는 세계적인 디지털피아노 브랜드

더 자세한 저자소개 보기

싱귤래리티대학 설립자

NASA(미국 항공우주국)와 구글이 후원하는 융합벤처창업대학으로 “다음 세대 인류가 맞이할 중대한 문제에 대비할 인재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구글의 머신러닝과 자연어이해 구현 책임자

최고의 검색엔진을 넘어, 최고의 스마트폰 플랫폼으로, 이제 최고의 인공지능 플랫폼으로 거듭나고자 하는 구글이, 미래전략을 이끌어갈 책임자로 선택한 인물이 바로 레이 커즈와일이다.

윤영삼번역자
대학에서 영어영문학을 공부하고 영국 버밍엄대학 대학원에서 번역학을 공부했다. 2003년부터 출판기획, 편집, 저술, 강의 등 번역과 관련된 여러 활동을 병행하며 다양한 ‘번역행위자’로서 경험을 쌓았다. 지금까지 40여 권을 번역했으며, 대표 역서로는 [논증의 탄생] [잠들면 안 돼, 거기 뱀이 있어] [그곳은 소, 와인, 바다가 모두 빨갛다] 등이 있다. 2007년부터 출판번역가를 양성하기 위한 번역강좌를 해오고 있으며, 2015년에는 기능주의 번역이론을 바탕으로 한 번역훈련방법을 설명하는 [갈등하는 번역]을 썼다.
조성배감수자
연세대학교 컴퓨터과학과 교수. 패턴인식과 인공지능 분야에서 실제문제 해결을 통해 SCI등재 논문지에 200여 편을 포함한 1000편이상의 논문을 발표하였다. 다수의 국내외 논문지의 편집위원을 맡고 있으며, IEEE 주관의 여러 학술대회 위원장을 역임하였다. 인간의 추론학습 기능을 모방한 정보 마이닝 기술에 기반하여 모바일 환경에서의 상황인식 및 개인화 서비스 개발에 관심이 있다. KAIST에서 신경망의 현실적인 적용방안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고, 일본 ATR 인간정보통신연구소 등의 연구원으로 재임하였다. 현재, 한국BI데이터마이닝학회 회장 및 연세대학교 인지과학연구소 소장을 역임하고 있다.

[마음의 탄생] 읽기

알파고는 어떻게 인간의 마음을 훔쳤는가?

감수자의 글 알파고의 충격과 눈 앞에 닥친 미래

인간의 고유한 영역이라고 여겨지던 분야까지 인공지능이 위력을 발휘하기 시작했다. 이는 우리 뇌의 ‘문제-해결능력’을 기계적 알고리즘으로 구현해낸 기술 덕분이다. 그렇다면 기술이 계속 발전한다면, 기계는 인간의 ‘마음’도 구현해낼 수 있다는 뜻일까? 어쨌든 문제-해결능력과 마음은 모두 우리 뇌의 소행이기 때문이다. see
생각실험 thought experiment (또는 사고실험): 머릿속에서 생각만으로 진행하는 실험. 실험에 필요한 장치와 조건을 단순하게 가정한 후 이론을 바탕으로 일어날 현상을 예측한다. 현실적으로 구현할 수 없는 장치나 조건을 가지고 실험을 진행할 수 있다. see
‘생각’이라는 신피질의 능력이 인간에게 주어지지 않았다면 인간은 지금과 같은 문명을 이룩하지 못했을 것이다. 복잡하고 신비롭게만 느껴지는 뇌의 작동 메커니즘을 일상적인 경험을 토대로 한 생각실험을 통해 하나하나 추론해보자. see
생각실험을 통해 밝혀낸 뇌의 작동메커니즘을 바탕으로 뇌가 정보를 처리하는 과정을 개념화한 단순한 이론적 모형을 만들어보자. 단순한 사물인식에서 고차원적인 감정이나 추상적 사고까지 모든 연산기능을 수행하기 위해서는 어떤 방식으로 정보를 입력하고 처리하고 출력해야 하는 것일까? see
패턴인식 마음이론을 통해 추론한 뇌의 작동 알고리즘은 신경과학 분야의 최근 연구결과들을 통해 구체적으로 입증되고 있다. 수십만 년 동안 진화를 거쳐 우리 인간이 머릿속에 장착하게 된 하드웨어는 어떤 모습을 띠고 있을까? see
신피질이 생겨나기 이전부터 존재했던 올드브레인은 아직도 인간의 인지작용에 중요한 기능을 수행한다. 올드브레인은 우리에게 원초적인 동기를 제공하며, 또 해결해야 할 문제를 끊임없이 던져준다. 정보처리 측면에서 이들은 어떤 역할을 하며, 또 신피질과 어떻게 협력하는지 살펴보자. see
인간의 행동 중에는 단순한 정보의 입출력 과정으로 설명하기 어려운 듯 보이는 것도 있다. 적성이나 취향 같은 미묘한 개성이나 인간만의 고귀한 능력이라 여겨지는 창조성이나 사랑과 같은 인지적 특성은 어디서 비롯한 것이고 어떻게 진화한 것일까? see
지금까지 밝혀낸 패턴인식 마음이론을 디지털 공간에 구현하여 뇌와 똑같은 방식으로 작동하는 인공지능을 만들어낼 수 있을까? 그러기 위해서는 어떤 기술이 필요하고 어떤 문제를 해결해야 할까? 지금까지 어떤 연구가 진행되었으며, 그 성과는 어느 정도일까? see
전자계산기에서 발전한 컴퓨터는 수학연산 측면에서 인간을 압도하는 반면 인간의 뇌는 감각인지 측면에서 컴퓨터를 압도한다. 컴퓨터는 직렬연산을 하는 반면 우리 뇌는 병렬연산을 하기 때문이다. 이러한 구조적인 차이에도 ‘생각하는 기계’로서 컴퓨터는 인간의 뇌와 비슷해질 수 있을까? see
인공지능의 급속한 발전은 머지않아 ‘의식’을 가진 기계의 출현을 예고하고 있다. 그 순간 인류는 깊은 철학적 고뇌의 늪에 빠지고 말 것이다. 강한 인공지능을 의식을 가진 존재로 인정한다면, 그들은 인간의 고유한 특성이라 여겨지는 ‘자유의지’도 갖게 되는 것일까? 나의 의식을 복제한 기계가 탄생한다면 나라는 존재에 대한 인식, 즉 정체성은 또 어떻게 정의해야 할까? see
인간의 뇌를 시뮬레이션 하고 또 강한 인공지능을 만들어내는 기술은 오늘날 어느 정도 발전했으며, 그 결실은 언제쯤 우리 곁에 다가올까? 수확가속법칙을 적용해 기술발전속도를 예측해보면 생각보다 그리 먼 미래의 일이 아니다. see
많은 이들이 다양한 이유에서 나의 주장을 비판한다. 하지만 그러한 비판과 반론은 대개 기술에 대한 오해에서 비롯하거나 기계가 인간을 넘어설 수 없다는—인간을 넘어서서는 안 된다는—잘못된 신념에서 비롯한 것이다. 결국 기술발전만이 진실을 일깨워 줄 것이다. see
급속도로 발전하는 정보기술은 인간을 위협하는 적이 아니라, 우리 능력을 확장시켜주고 우리 삶을 더욱 윤택하게 만들어주는 유용한 도구다. 인간은 생물학적 진화의 한계를 넘어 기술적 측면에서 진화를 이어갈 것이다. 마침내 인간을 초월하는 울트라지능기계의 탄생과 함께 지능의 폭발이 펼쳐질 것이다. see

주석
감사의 글
저자소개 레이 커즈와일
옮긴이의 말 미래의 삶, 아니 미래의 나는 어떤 모습일까?
찾아보기 index

인간의 마음이 어떻게 작동하는지 궁금하다면 이 책을 읽어라. 커즈와일의 통찰은 인간의 생각과, 그러한 생각을 새롭게 만들어낼 수 있는 기술의 내면에 담긴 핵심적인 비밀을 보여준다. 풍부한 이야기와 영감을 일깨워주는 작품이다.

– 딘 카멘Dean Kamen, 물리학자

레이 커즈와일이 풀어내는 뇌와 인공지능에 대한 이야기는 현존하는 모든 산업에, 미래를 예측하는 전반적인 시각에, 우리 삶의 모든 측면에 극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다. 경제든, 사 회든, 개인의 삶이든 머지않은 미래에 다가올 변화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이 책을 읽 어야 한다!

– 피터 다이어맨디스Peter H. Diamandis, X프라이즈 회장

마음에 관한 커즈와일의 새로운 책은 장엄하고 시의적절하고 탄탄한 논증으로 가득하다! 지금까지 그의 작품 중 최고다!

– 마빈 민스키Marvin Minsky, 인공지능의 아버지

더 많은 추천사 보기
보도자료/이미지 다운로드

Where to Buy

ebook도 출시되었습니다!

Praises for the book

““커즈와일은 전혀 다른 분야의 아이디어들을 종합하여 독자들에게 쉬우면서도 우아한 언어로 설명하는 인상적인 능력을 이 책을 통해 보여준다. 1세기 전 항공산업의 문을 연 옥타브 샤누트의 [비행기계의 발전Progress in Flying Machine]처럼 이 책은—인공지능에 대한 커즈와일의 예언 그대로—곧 다가오는 인공지능 혁명의 문을 열 것이다.”

– 딜립 조지 Dileep George, 인공지능 과학자

Latest Posts

리디북스 반값 대여 이벤트

2016년 9월 13일|0 Comments

과학 에코백 증정이벤트

2016년 9월 7일|0 Comments

View All Posts